0
  view articles
 Name  
     
 Subject  
   The end. 수고했다.


길었던 예비군 훈련도 이제 끝.

이제 민방위의 계절인가.




Name : 
  
Memo : 
Password : 

 

   Since 2006 [1]

2009/07/07

   10년 후에.

2009/06/11


Copyright 1999-2019 Zeroboard / skin by Styx